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게시판 글 작성 폼에 값을 입력해 주세요
보도자료
제목 5기 입주예술가 서혜순 개인전 <나, 여기 편히 잠들길...>전 개최
작성자 테미창작팀 작성일 2018-06-12
첨부 조회 158


5기 입주예술가 서혜순 개인전 <, 여기 편히 잠들길...>전 개최

614일부터 622일까지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에서 전시

 

대전문화재단(대표이사 직무대행 이화섭)이 운영 중인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에서 활동하고 있는 5기 입주예술가 서혜순 작가의 개인전 <, 여기 편히 잠들길...>이 오는 614()부터 22()까지 개최된다.

 

서혜순 작가는 고정관념, 소수, 부조리, 단절, 해체, 내면의식에 관한 물음에 바탕을 둔 사운드 작업 또는 사운드와 조형적 요소가 함께 드러나는 작업을 한다. 작가는 이러한 소리들이 우리의 인식에서 멀어진 위치에 있거나 그 존재성이 드러나지 않을 때 흥미롭게 느껴진다고 인식하고 있다. 작가는 특별한 상황에서 인지된 주위 환경에 의한 소리, 소음, 침묵이나 목소리 등을 모티브로 하여 형태나 오브제, 현상들을 통한 사운드의 지각, 한시적 양상, 응시, 성찰, 기억 등을 작품으로 표현해 오고 있다.

 

서혜순 작가의 근본적인 작업의 원동력은 환경적인 사운드이며, 그렇기에 작가의 작품들은 전시공간의 주위 환경 소리와 빈번하게 상호적으로 작용하게 된다. 이에 관객들이 때로는 소리의 존재를 지각할 수 없기도 하지만, 바라보는 조형물이나 형태들의 시선을 통해 전혀 예상하지 못한 소리를 듣게 되거나 특별한 맥락안에 놓여진 환경적인 사운드에 집중할 수도 있다.

 

<, 여기 편히 잠들길...> 전시는 생명에 대한 무의식 또는 보편적 가치로서 인식에 대한 물음과 지난 역사적 사건, 현재 이슈, 작가 자신이 겪은 경험에 의한 내면 인식들에 대해 서로의 관계성을 찾아가는 과정으로, 이를 소리라는 비가시성 파동으로 연결한다. 생명에 대한 가치가 어떠한 기준에 의해 나눠지는지 알아가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이번 전시를 구성하고자 한다.

 

이번 전시는 대전테미예술창작센터 1층 아트라운지에서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관람 가능하며, 별도 관람비 없이 무료로 진행된다. 자세한 내용 및 단체관람 신청 관련 사항은 창작센터 홈페이지(www.temi.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단체 관람 안내나 신청 등 전시 관련 사항은 창작센터 홈페이지(www.temi.or.kr)에서 확인 및 창작센터운영팀(042-253-9810~2)으로 문의하면 된다.